부산인문학강좌.jpg

중국은 역사서를 비롯한 모든 문헌에서 동방문화의 주인인 한민족의 나라 이름을 아예 밝히지 않았습니다. 우리의 국호를 모두 폐기처분하고 이상한 별칭으로 불렀습니다.


유교의 대표적인 경전인 13경을 보면, 중국의 고대 삼황조인 하상주夏商周에 지대한 영향을 끼친 고조선의 국호 "조선"을 찾아볼수가 없습니다. 고조선 후반기를 살던 유가의 창시자  공자부터 구이九夷라고 불렀습니다. 이렇게 중국은 우리나라를 구이 구이 [논어], 이예[여씨춘추]  직신[일주서] 숙신(산해경), 맥(논어), 예맥, 산융, 동호 등 혐오스럽거나 야만적인 느낌을 주는 이름으로 불렀습니다.  
 
예(穢)는 '더럽다'는 뜻이고, 맥(貊)은 짐승의 한 종류를 가리킵니다.
산융은 '산에 사는 오랑캐', 동호는 '동쪽에 사는 오랑캐'를 의미합니다.  
 
한민족을 짐승이나 야만인이란 뜻을 가진 이름으로 기록함으로써 한민족의 역사를 중국 주변에 흩어져 살던 야만스럽고 미개한 부족의 역사로 조작한 것입니다. 나라 이름을 없애버린 것은 우리나라의 존재 자채를 부정한, 너무나 악질적인 소행입니다.  이런 중국이 우리 역사를 저희들 입맛대로 왜곡할 것은  불 보듯 뻔한 일 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기타 회원이상 일정 올리기 가능합니다. file 커발한 2014-01-04 66838
» 부산울산경남 [부산인문학강좌] 중국의 역사왜곡과 환단고기 file 대한남아 2018-11-07 205
182 서울경기인천 한민족의 시원역사와 인류의 미래 file 대한남아 2018-11-07 210
181 광주전남 [북광주 상생문화센터] 천자의 제국 ,단군조선 file 대한남아 2018-11-07 159
180 해외 11.23,27 프랑크푸르트 역사문화특강 file 커발한 2018-11-07 111
179 해외 11.16 함부르크 역사문화 특강 file 커발한 2018-11-07 79
178 해외 11.10 베를린 역사문화특강 file 태양한수 2018-11-05 184
177 해외 (역사특강) 천문으로 개천을 말하다. [미국LA] file 커발한 2018-11-05 52
176 한국의 아름다운 문화를 찾아떠나는 여행 file 대한남아 2018-10-23 63
175 대구경북 대한사랑 대구지부 '세계를 흔드는 한류 열풍의 비밀 " file 대한남아 2018-10-18 326
174 전북 오는 10월 20(토) 전주에서도 개천혁명을 말한다. file 대한남아 2018-10-18 349
173 부산울산경남 진주과기대 "개천혁명을 말하다" file 대한남아 2018-10-18 237
172 광주전남 6월 역사특강 광주상생문화센터 file 대한남아 2018-08-21 159
171 부산울산경남 천부경과 한민족의 수행법 대한남아 2018-08-21 262
170 광주전남 남북한 역사학의 어제, 오늘, 내일 file 대한남아 2018-08-21 233
169 광주전남 문화탐사 여행에서 찾는 우리역사문화코드 file 대한남아 2018-08-21 266
168 광주전남 2018년 1월 20일 (토) 환단고기와 훈민정음 file 대한남아 2018-08-21 255
167 부산울산경남 2018년 2월 23일 삼국유사 고조선기 바로알기 file 대한남아 2018-08-21 176
166 광주전남 2018. 2. 24 (목) 오후 2시, 세계환단학회 호남지회 시민강좌 (광주상생문화센터) 대한 2018-02-19 439
165 부산울산경남 역사 특강: [개천혁명]을 말하다 file 대한남아 2017-06-29 742
164 서울경기인천 6/2(금) 오전 10시, 세계환단학회 학술대회 (연세대학교 대우관 각당헌) file 대한 2017-05-17 5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