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단고기 북콘서트

대한사랑 K역사채널









KakaoTalk_20181211_150433311.png

'찬란한 대한의 역사'  강연회 개최

- 하늘에 새겨진 역사 : 천문기록으로 알아본다 -

박석재 천문학박사 초청 , 1215() 오후2시 천안축구센터에서



고대사의 천문현상오성취루기록을 현대과학으로 증명

 

)대한사랑 천안아산지부에서는 오는 1215() 오후 2~5시에 천안축구센터 대세미나실B에서 박석재 천문학박사를 초청하여 찬란한 대한의 역사 라는 주제로 역사특강을 진행한다.

박석재 박사는 천문학박사로서 전국의 순회 역사특강을 하고 있는데 가는곳마다 일반대중들에게 한국인의 자긍심과 역사정신을 쉽고 재밌게 전하기에 일반 대중들에게 인기가 높다. 어린시절 대전에 한 냇가에서 고기잡이 놀이를 하다가 문득 하늘을 보고 별에 대한 호기심을 가졌다고 하는 박석재 박사의 역사이야기를 들어보면 시간 가는줄을 모른다.

 

천문과 역사를 융합한 인문학강의로 대한의 역사를 재해석

박석재 박사의 강의 핵심 내용은 천문과 역사를 융합한 인문학 강의로 우리나라에서는 그 분야에서는 독보적이다. 그의 저서 개천혁명을 통해서 우리나는 태곳적에서부터 유라시아 대륙 동쪽을 지배한 천문학의 종주국이었다는 것을 밝힌다. 한민족의 역사와 문화의 근본을 하늘에 두었다는 것을 밝히게 되며 우리문화는 찬란한 하늘에서 비롯한 문화 천손민족을 이야기 한다. 개천사상, 홍익사상, 천손사상은 모두 같은 것이다. 애국가에 나오는 하느님은 하늘을 숭앙하는 천손의 전통을 말해 주고 있다. 오죽하면 개천절’, 하늘이 열린 날이라는 공휴일까지 가지고 있을까. 대한민국은 하늘의 나라인 것이다.

 

식민사관에서 벗어나 우리본래 대한사관을 찾아야

 

하지만, 정말 놀랍게도, 많은 사람들이 전혀 인식하지 못하고 있다. 우리 태극기가 5500년이나 됐다는 사실은 당연히 모르고 심지어 중국에서 온 것으로 아는 사람도 부지기수다. 하늘의 자손은 하늘을 잊은 것이다. 우리 역사를 공부하고 개천을 이해해야 하는데 아직도 개천은 단순히 하늘이 열린날을 생각한다. 개천은 사실은 거발환 환웅이 배달국이라고 하는 나라를 열었던 건국일이며 올해로 5915년을 맞이한다. 세계어느 민족이건 자신의 나라의 뿌리역사 건국의 역사를 잊고 사는 경우는 거의없다. 잃어버린 역사 식민사관 제국주의 사관에 의해 중국 일본으로부터 우리는 철저히 우리 본래 대한사관을 잃어버렸다. 그속에 살아숨쉬는 우리의 본래사상 신교문화가 말살되어 버렸다. 이제 대한민국은 다가오는 새시대를 열 미래나라의 기둥 청소년들을 위해서도 올바른 우리역사와 문화 우리 사상을 공부하고 천손을 인지해야 한다. 이번 기회에 우리 문화를 공부하고 홍익을 실천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대한사랑 천안아산지부 총무국장 김광식(010-3030-7407)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https://youtu.be/4-rmB568Hc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기타 회원이상 일정 올리기 가능합니다. file 커발한 2014-01-04 66402
215 부산울산경남 울산 "하늘의 나라 대한민국" (박석재 박사) (20190602) file 커발한 2019-05-08 7
214 대전충북충남 대전 "인류문명의 기원과 한韓" (김상일 교수 특강) (20190509) file 커발한 2019-05-02 11
213 해외 대일항쟁기 한국인의 역사정체성 (뉴욕 0427, 뉴저지 0501, 애틀랜타 0504, 시카고 0511) file 커발한 2019-05-02 16
212 해외 독립운동史, 대한의 역사를 허하라 (독일 20190427,0504) file 커발한 2019-05-02 7
211 부산울산경남 천부경과 태일문화 (창원) (20190511) file 커발한 2019-05-02 4
210 서울경기인천 잃어버린 한민족 뿌리 역사문화를 찾아서 (20190425) file 커발한 2019-05-02 7
209 해외 뉴욕역사문화특강 - 대일항쟁기 한국인의 역사정체성 (20190427) file 커발한 2019-05-02 4
208 해외 제4회 워싱턴 역사문화특강 (20190421) file 커발한 2019-05-02 4
207 해외 대한민국 임시정부와 독립운동 (독일 2019-04-11) file 커발한 2019-03-27 48
206 해외 영상으로 본 독립운동사 (오스트리아 2019-04-04) file 커발한 2019-03-27 28
205 대구경북 대구 '한류 원형문화의 비밀코드' (3/21) 커발한 2019-03-20 20
204 대전충북충남 대전 천부경과 태일문화 (3/24) file 커발한 2019-03-19 26
203 해외 대한사랑 미주 역사문화특강(박석재 박사) 3/24(LA),27(새크라맨토),29(라스베가스) file 커발한 2019-03-19 36
202 부산울산경남 부산 경당 인문학 강좌 대한의 역사와 홍익인간 file 대한남아 2019-01-04 104
» 대전충북충남 '찬란한 대한의 역사' 박석재 박사님 천안 강연회 file 태양한수 2018-12-11 127
200 해외 제1회 비엔나 한인을 위한 역사 인문학 강연회 file 대한남아 2018-11-22 207
199 해외 제3회 대한사랑 마닐라 역사특강 한민족 우리는 누구인가 ? file 대한남아 2018-11-22 142
198 광주전남 역사인문학 강좌 삼일신고와 한민족의 삼신수행법 대한남아 2018-11-21 190
197 부산울산경남 환단고기 원전 윤독회 천자의 나라 단군조선 대한남아 2018-11-21 209
196 광주전남 북광주 상생문화센터 STB 인문학 경당 강좌 대한남아 2018-11-21 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