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역사뉴스

정부 "日 야스쿠니 공물봉납·집단참배, 실망·개탄"(종합)

정부 "日 야스쿠니 공물봉납·집단참배, 실망·개탄"(종합)

 

노광일 외교부 대변인

 

"과거사 반성·사죄, 양국 관계개선 여망에 부응해야"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정부는 22일 태평양전쟁 A급 전범들이 합사된 야스쿠니(靖國)신사의 춘계 예대제(例大祭·제사)를 맞아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전날 공물을 봉납한 데 이어 이날 일본 국회의원들이 집단 참배를 한 것을 규탄했다.

외교부는 노광일 대변인 명의의 논평에서 "아베 총리가 어제 일본의 식민침탈과 침략전쟁을 미화하는 상징적 시설물인 야스쿠니 신사에 또다시 공물을 보낸 데 이어 오늘 일본의 책임 있는 정치인들도 참배를 되풀이한 데 대해 깊은 실망과 개탄을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또 "전쟁이 종결된 지 70년이 지난 지금에도, 일본의 책임 있는 인사들이 과거 제국주의 침탈 역사의 상징인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보내거나 참배를 계속한다는 것은 일본이 아직도 역사를 직시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와 함께 "한일 국교정상화 50주년을 맞아 일본이 과거사에 대하여 진정으로 반성하고 사죄하는 자세를 행동으로 보여줌으로써, 한일 양국 국민의 관계 개선 여망에 부응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외교부는 이날 홈페이지(www.mofa.go.kr)에 야스쿠니 신사와 관련한 배너를 신설했다.

배너를 클릭하면 야스쿠니 신사의 문제점을 알리는 논문과 서적, 동영상 등을 담은 동북아역사재단 블로그로 연결된다. 

 

lkw777@yna.co.kr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역사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식민사관의 시작 이상형 2020-05-18 226
공지 인도 환단고기 북콘서트 (2020.2.23) 대한남아 2020-01-13 1,640
공지 [2019개천문화대축제] K history culture 개천문화 축제 독립운동 노래로 울려퍼지다. 대한남아 2019-10-15 3,386
119 박석재 박사의 <하늘의 역사> 17일 첫 방영 바른역사 2020-04-20 50
118 참환역사신문 발행인 이지영 총재 영면 바른역사 2020-04-20 64
117 [신간] 이찬구 박사의 『새로운 광개토태왕릉비 연구』 바른역사 2020-04-12 76
116 유학자 이기동 교수 "『환단고기』는 결코 위서가 아닙니다" 바른역사 2020-04-12 63
115 [동아플래시100]‘전설이 아닌 역사’ 민족 시조 ‘단군’을 그려주세요 바른역사 2020-04-12 38
114 사마천이 ‘史記’에서 삭제한 단군조선의 진실은? …‘신주사기’ 출간 바른역사 2020-04-12 42
113 [시론] 단재 신채호의 '直筆정신' 환생하길 커발한 2020-02-20 149
112 일본 극우파 선전장이 된 국립박물관의 가야전시 바른역사 2020-01-31 191
111 지난해 11월 인도 서부 구자라트주 암다바드에서 한·인도 학술대회 개회식 대한남아 2020-01-24 160
110 "한국이 멋대로 빼앗아" "반성해야" " 독도 망언" 난무한 일 영토주권전시관 대한남아 2020-01-24 155
109 “한국어, 저희가 지켜 드릴게요”…인도·콜롬비아 여성의 ‘한국어 사랑’ admin 2019-12-04 220
108 한민족 역사의 중심 종족 admin 2019-12-04 257
107 비화가야의 심장이 오늘 1천500년만에 문을 연다 admin 2019-12-04 267
106 나루히토 일왕 즉위 선언 "세계 평화·헌법 준수" 커발한 2019-10-22 305
105 [이덕일의 ‘역사의 창’ ] 남북한이 바라보는 ‘임나=가야’설 커발한 2019-06-21 498
104 어느 고고학자의 절규…&quot;최대의 청동기유적을 장난감 공원으로 전락시키나&quot; 커발한 2019-06-21 574
103 &quot;일본은 자국 천황제 확립 위해 한반도 고대사 왜곡했다&quot; 커발한 2019-06-21 390
102 대한민국 현근대 최고 천재 범부(凡父) 김정설 사후 53년만에 귀향...범부연구회,'범부 연구의 과제와 전망… 커발한 2019-06-15 1,065
101 [광복 70년, 바꿔야 할 한국사] 실증사학은 한국사의 올가미 커발한 2019-05-28 451
100 &quot;한인 2~3세 역사 정체성 확립 시급&quot; 2019/05/13 미주중앙일보 커발한 2019-05-15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