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역사뉴스

나루히토 일왕 즉위 선언 "세계 평화·헌법 준수"



오늘 일본 나루히토 일왕의 즉위식에 좌우에 곡옥, 거울, 칼 삼종신기 진품이 보입니다.



f6d04c29df3229f4e7145aa3c84c1460.jpg 


==================




나루히토 일왕 즉위 선언 "세계 평화·헌법 준수"




입력 2019.10.22. 13:44  



'70년 넘은 헌법 고쳐야' 아베 개헌 주장과 대비


나루히토 일왕 즉위 선언 (도쿄 교도=연합뉴스) 나루히토(德仁) 일왕이 22일 오후 1시18분께 도쿄 왕궁의 정전(正殿)인 마쓰노마(松の間)에서 자신의 즉위를 선언하고 있다. 나루히토 일왕은 "국민의 행복과 세계의 평화를 항상 바라며 국민에 다가서면서 헌법에 따라 일본국 및 일본 국민통합의 상징으로서 임무를 다할 것을 맹세한다"고 말했다. jebo@yna.co.kr

 

나루히토 일왕 즉위 선언 (도쿄 교도=연합뉴스) 나루히토(德仁) 일왕이 22일 오후 1시18분께 도쿄 왕궁의 정전(正殿)인 마쓰노마(松の間)에서 자신의 즉위를 선언하고 있다. 나루히토 일왕은 "국민의 행복과 세계의 평화를 항상 바라며 국민에 다가서면서 헌법에 따라 일본국 및 일본 국민통합의 상징으로서 임무를 다할 것을 맹세한다"고 말했다.  jebo@yna.co.kr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전후에 출생한 첫 일왕으로서 즉위를 선언한 나루히토(德仁) 일왕이 세계 평화와 헌법 준수를 언명했다.


헌법을 고쳐 일본을 전쟁 가능한 보통 국가로 바꾸려고 하는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극명히 대비되는 메시지로 해석된다.


나루히토 일왕은 22일 오후 도쿄(東京) 지요다(千代田)구 소재 고쿄(皇居)의 규덴(宮殿)에서 자신이 일본 헌법과 '황실전범'(皇室典範)특례법 등에 따라 왕위를 계승했다며 "즉위를 내외에 선명(宣明, 선언해 밝힘)한다"고 말했다.


그는 아베 총리를 비롯한 일본 정부 주요 인사와 이낙연 총리 등 약 180개국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소쿠이레이세이덴노기'(即位禮正殿の儀)에서 이처럼 즉위 사실을 다시 확인했다.


즉위는 올해 5월 1일 이뤄졌으나 이를 일본 안팎에 알리는 의식을 따로 연 것이다.




나루히토 일왕은 "국민의 행복과 세계의 평화를 항상 바라며 국민에 다가서면서 헌법에 따라 일본국과 일본 국민통합의 상징으로서 임무를 다할 것을 맹세한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 예지(叡智, 진리를 포착하는 고도의 인식 능력)와 해이해지지 않은 노력에 의해 우리나라가 한층 발전을 이루고 국제사회의 우호와 평화, 인류 복지와 번영에 기여할 것을 간절하게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나루히토 일왕은 자신의 부친인 아키히토(明仁) 상왕이 일왕으로 30년 이상 재위하는 동안 "항상 국민의 행복과 세계의 평화를 바라시며, 어떠한 때에도 국민과 고락을 함께 하면서 그런 마음을 자신의 모습으로 보여주신 것을 다시 한번 깊게 생각한다"며 이같이 각오를 밝혔다.


나루히토 일왕이 일본인의 행복과 더불어 세계 평화를 언급한 것은 아키히토 상황이 재위 중에 밝힌 메시지와 상통한다.


그는 전쟁을 직접 체험하지 않은 전후 세대이지만 부친으로부터 전쟁에 관한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고 앞서 밝힌 바 있다.


일본이 안보 체제를 정비해 자위대가 각국 분쟁에 개입할 가능성이 커지는 등 전쟁에 가담하게 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나루히토 일왕이 메시지는 일본인에게 적지 않은 울림을 줄 것으로 보인다.


(도쿄 AP=연합뉴스) 나루히토(德仁) 일왕이 22일 오후 도쿄(東京) 지요다(千代田)구 소재 고쿄(皇居)의 규덴(宮殿)에서 즉위를 일본 내외에 알리는 행사에 임하고 있다.


(도쿄 AP=연합뉴스) 나루히토(德仁) 일왕이 22일 오후 도쿄(東京) 지요다(千代田)구 소재 고쿄(皇居)의 규덴(宮殿)에서 즉위를 일본 내외에 알리는 행사에 임하고 있다.

헌법을 따르겠다고 언급한 것도 눈길을 끈다.


법치국가에서 최상위 법인 헌법을 준수하겠다는 의미지만 일본의 정치 상황과 맞물려 극명한 대비 효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전후 최장기 집권 중인 아베 총리는 "현행 헌법도 제정한 지 70여년이 지났으니 시대에 어울리지 않은 부분은 개정해야 하지 않겠냐"고 하는 등 헌법을 지키기보다는 고쳐야 한다는 메시지에 힘을 주고 있다.


일왕은 헌법상 정치적 권한을 지니지 않기 때문에 개헌에 대한 찬반 표명을 하기는 어렵다.


하지만 아베 총리가 헌법 개정을 추진하는 가운데 상징적 권위를 지닌 일왕이 헌법을 따르겠다는 당연한 발언을 한 것도 새삼 주목받을 것으로 보인다.


아베 총리는 전쟁과 군대 보유를 금지한 헌법 9조를 개정해 일본이 전쟁 할 수 있는 보통 국가로 탈바꿈하는 것을 추진하고 있다.


sewonlee@yna.co.kr



https://youtu.be/dzMLzI_dgdw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역사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2019개천문화대축제] K history culture 개천문화 축제 독립운동 노래로 울려퍼지다. 대한남아 2019-10-15 822
106 나루히토 일왕 즉위 선언 "세계 평화·헌법 준수" 커발한 2019-10-22 30
105 [이덕일의 ‘역사의 창’ ] 남북한이 바라보는 ‘임나=가야’설 커발한 2019-06-21 112
104 어느 고고학자의 절규…"최대의 청동기유적을 장난감 공원으로 전락시키나" 커발한 2019-06-21 123
103 "일본은 자국 천황제 확립 위해 한반도 고대사 왜곡했다" 커발한 2019-06-21 102
102 대한민국 현근대 최고 천재 범부(凡父) 김정설 사후 53년만에 귀향...범부연구회,'범부 연구의 과제와 전망… 커발한 2019-06-15 292
101 [광복 70년, 바꿔야 할 한국사] 실증사학은 한국사의 올가미 커발한 2019-05-28 103
100 "한인 2~3세 역사 정체성 확립 시급" 2019/05/13 미주중앙일보 커발한 2019-05-15 88
99 “고조선은 인류 세번째이자 5大 문명… 학계 논쟁 확산되길 바라” (서울대 신용하 교수) 커발한 2019-05-15 120
98 ‘공자는 한국인’이란 사람들에게 커발한 2019-05-02 98
97 “김원룡의 원삼국시대론, 일 식민사학자 학설 계승” 커발한 2019-05-02 90
96 [조선일보 단독] "日 패배 굴욕감에 역사 왜곡" 대한짱 2015-04-24 766
95 서경덕교수 '일본역사왜곡 반박동영상' 美의회 등 전 세계 배포 대한짱 2015-04-24 413
94 동북아역사재단 "日교과서 아베 정권 정치도구 전락" 대한짱 2015-04-24 371
93 정부 "日 야스쿠니 공물봉납·집단참배, 실망·개탄"(종합) 대한짱 2015-04-24 324
92 [김장훈의 독도이야기②] '이번 행사, 세계를 'Dokdo·Korea'로 도배할 것' 대한짱 2015-04-24 391
91 [김장훈의 독도이야기①] '독도 행사 대관, 한국서 거절당했다' 대한짱 2015-04-24 231
90 日 양심학자 "韓 정부, 독도관련 日 주장 반론에 그쳐" 대한짱 2015-04-24 228
89 [뒤끝뉴스] '위안부'는 있지만 고구려·고려 없는 美교과서 대한짱 2015-04-24 232
88 [광복 70년, 바꿔야 할 한국사] 사그러들지 않는 ‘식민사학 청산’ 논란 대한짱 2015-04-17 268
87 [광복·분단 70년, 대한민국 다시 하나로] 불꺼진 북녘 잇고 한민족 웅비의 나래 펼친다 대한짱 2015-04-17 3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