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역사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 시험 한국사 2번문제에 심각한 오류있다. 조광선수지 2022-11-22 1,921
공지 사회역사 이슈 "가야사 왜곡" 관련 피켓1인 시위 관련 현황 보은이 2022-10-19 2,855
155 식민사관 맞서 독립운동가 역사관 계승하는 정당 나와야 역사광복 2021-04-09 1,235
154 지금은 국통맥 우리 역사를 바로 세울 때이다 역사광복 2021-04-06 1,215
153 서서히 스며드는 중국 문화공정 역사광복 2021-04-06 1,125
152 中바이두서 윤동주 시인 검색했더니 "중국 국적의 조선족 역사광복 2021-02-24 909
151 철조망에 갇혀 철저히 방치된 강화도 마리산 참성단 역사광복 2021-02-24 868
150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배달과 박달 : 밝게 살자 (경성대 광고홍보학과 교수) 역사광복 2021-02-04 1,174
149 국내 대표신학자 박순경 교수 "환단고기를 꼭 읽어보라" 역사광복 2021-02-04 1,030
148 새해가 밝았다…한국인의 '본모습' 찾아야 [윤명철의 한국, 한국인 재발견] 역사광복 2021-01-06 1,170
147 유럽의 땅 발칸반도서 아시아 기마유목민 역사 펼쳐지다 김석동 지평인문사회연구소장 역사광복 2021-01-06 9,297
146 이병도(李丙燾) "학도병은 대일본제국 군인으로 화랑처럼 싸워라" 역사광복 2021-01-06 1,468
145 임나일본부 모르는 남원시. 시장부터 나서서 유네스코에 남원이 임나지역이었음을 등재하겠다고 나섰다. 역사광복 2020-12-26 2,371
144 식민교육의 노예로 전락한 학계 ,언제 바로서나 (이을형 숭실대 전 법대 교수) 역사광복 2020-12-20 1,989
143 흉노(HUN), 그들은 누구인가! 이상형 2020-12-17 2,037
142 천문과학이 밝히는 고조선의 수도(아사달)는 하얼빈이었다. 역사광복 2020-12-05 1,370
141 일요주간신문 특별기고)) 必敗이자 完敗 “환단고기 위서론 주장” 역사광복 2020-12-05 1,724
EnglishFrenchGermanItalianJapaneseKoreanPortugueseRussianSpanishJavane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