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역사칼럼

역사를 왜곡 질식시키는 조잡하고 폭력적인 야만인, 프랑켄슈타인!

  • 개념역사가
  • 0
  • 4,362
  • Print
  • 글주소
  • 2020-06-22



*역사를 왜곡 질식시키는 조잡하고 폭력적인 야만인, 프랑켄슈타인!


 


과학적 입장에서 보면

역사해석 마치 분석 다음에 오는 종합입니다.

따라서 '역사해석'에 있어서 '분석'만 하고 '종합'을 포기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


그런데 한국사학계는고증의 과식증에 걸려있다.

고증의 과식뭔가의 결핍증에 걸린 '탈역사적 인간', 

사색회피의 정신적 타락사상적 빈곤'프랑켄슈타인'을 낳았다. 


이제는 

역사의 종합, 그 최종해석멸시해 

궁극적으로 역사 왜곡하는 

조잡하고 폭력적 야만성을 지닌 '프랑켄슈타인'를 타파해야한다. 


결국 대중들은 미래의 언젠가는 분명히,

드라마에서 볼 수 있는 

조잡하지만 값싸고 폭력적인 

때론 달콤한 

가짜이면서 괴물이 되어버린 가짜 역사

프랑켄슈타인의 정체를 알아챌 것이다. 

그리고 깨어나고 행동할 것이다. 

그 때 그들은 그 값을 되돌려 주려 할 것이다. 


하지만 아직도 강단사학자들 

역사는 본시 대중을 위해 존재했음에도 불구하고, 

자기들만을 위해 존재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역사는 만인의 공유물임에도 불구하고 

자기들만의 독점물로 착각하고 있다. 


역사학은 부단히 논쟁을 거듭하며 '새 해석''헌 해석'을 대신해야 한다. 

중요한 점은 

우리의 역사의식(정신)은 

어떤 하나의 이데올로기에만 머무를 수 없는 

한국인의 깊은 의식에 잠재한 심층의식이어야만 한다는 것이다. 


참다운 역사정신으로 돌아가야 할 때이다! 

잘못된 역사에 대한 비판 능력을 상실한 것처럼 

우리에게 수치스럽고 서글픈 일은 없다. 

우리 역사에 한 사람의 소크라테스가 필요하다!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역사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목요라이브]황금독서클럽 필독서 "임나일본부는없었다. "윤덕현 교육위원 이상형 2021-02-19 302
공지 우산 "북두칠성 그 별이 빛나는 밤" 이상형 2021-02-08 591
공지 <청소년 환단고기> 독후감 공모 대회 이상형 2021-01-04 2,119
공지 흉노(HUN), 그들은 누구인가! 이상형 2020-12-17 416
공지 역사를 왜곡 질식시키는 조잡하고 폭력적인 야만인, 프랑켄슈타인! 개념역사가 2020-06-22 4,363
공지 [이사장 칼럼] 우리는 역사전쟁 시대에 살고 있다 커발한 2013-11-29 5,279
77 저는 참회하는 마음으로 이 글을 씁니다. 바른역사 2020-01-13 507
76 쉬샤오둥이 깬 쿵푸의 허상과 일본의 역사 왜곡 커발한 2020-01-13 823
75 역사 전쟁부터 지지 말자 (남창희 교수) 커발한 2019-08-18 522
74 역사전쟁과 러시아의 한국학 (박병환) 커발한 2019-08-14 378
73 운초 계연수선생을 죽음으로 몬 밀정 감영극 커발한 2019-08-14 1,893
72 유관순 열사가 3.1운동의 상징적 인물로 떠오른 역사적 배경 대산 2019-03-04 702
71 대전 단군정맥 제4350주년 개천대제 엄숙히 봉행 대산 2019-01-17 461
70 국가보훈처장에 청주대 출신인 피우진 예비역 중령 임명 화제 대산 2017-05-21 611
69 사단법인 단군정맥이 대전 중구문화원에서 제4256주기 어천대제 엄숙히 봉행 대산 2017-03-17 641
68 보문산 산신대제 및 어울림한마당 성료 대산 2016-10-12 611
67 日 역사교과서 또 왜곡-신라가 일본에 조공 주장 대산 2016-05-16 684
66 식민사학과 사이비 역사학 대산 2016-04-17 739
65 아우내 장터 독립선언서 원본을 찾습니다 대산 2016-04-03 508
64 아우내 장터 독립선언서를 기초하고 청주고 교가를 작사한 포암 이백하 선생 대산 2016-04-02 663
63 단군(檀君)은 신화가 아닌 우리 국조(國祖)이다 대산 2016-03-31 647
62 이덕일 중심 ‘상고사 열풍’에 드리운 정치적 위험성 대산 2016-03-28 642
61 항일독립운동가 이상설 선생의 생애와 업적 대산 2016-03-23 769
60 민족사학자들을 사이비사학자로 매도하는 소장 강단사학자들 대산 2016-03-22 779
59 민족사학자이자 독립운동가인 류인식 선생의 생애와 업적 대산 2016-03-21 539
58 고대 한일관계사 연구의 권위자인 우에다 마사아키 박사의 명복을 빌며 대산 2016-03-14 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