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회원가입

역사뉴스

고대 일본 씨족 계보서 '신찬성씨록' 역주본 발간

연민수 박사 "한반도계 씨족 150개 새로 밝혀" 주장
 

원본보기

신찬성씨록 역주본
[동북아역사재단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동북아역사재단이 고대 일본 지배층의 씨족 계보서인 '신찬성씨록'(新撰姓氏録) 역주본을 상·중·하 3권으로 출간했다.

신찬성씨록은 고대 일본의 왕경(王京·수도) 및 주변 지역에 거주한 1천182씨의 본관, 사적, 조상의 유래 등을 실은 계보서다. 8세기 말 헤이안시대(794∼1185)를 연 간무(桓武) 천황(일왕)의 명으로 편찬을 시작해 815년에 완성됐다.

신창성씨록 역주본 출간 연구책임자인 연민수 박사는 11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이 책은 족보와 유사하지만, 조상의 사적, 천황가에 대한 봉사의 연원과 유래를 기록하고 있어 정치적 성격이 강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시 일본 천황이 중앙에 거주하는 씨족의 기록을 모은 것은 천황제 국가의 존속과 지배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서였다"고 덧붙였다.

책은 '천황가'의 씨족인 황별(皇別), 일본 신화 속 신들을 원조로 삼은 신별(神別), 외국계(도래계) 씨족의 후손인 제번(諸蕃) 순으로 수록하고 있다. 황별 335씨, 신별 404씨, 제번 326씨이며, 조상이 확실하지 않은 씨족은 '미정잡성'(未定雜姓) 117씨로 분류했다.

연 박사는 "외국계인 제번의 경우 왕권의 중심부에서 사회의 주요 구성원이자 전문집단으로 활동했다"고 설명하며 "이는 일본 고대 왕권이 출신을 불문하고 인재를 영입해 활용한 측면을 엿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연 박사는 특히 이번 역주 작업을 통해 한반도계 씨족 150씨를 새로 밝혀냈다고 주장했다. 그는 이 결과가 다양한 관련 사료를 분석해 얻어냈다면서도 "100%는 아니지만 90% 이상은 제대로 찾아낸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번에 새로 찾은 씨족 상당수는 조상의 출신국을 바꿔 일본계나 중국계로 편입한 씨족들로, 사회적으로 유리한 조건을 갖기 위해 신분을 세탁한 것으로 보인다"라고 설명했다. 기존 한반도계로 알려진 씨족은 163씨였다.

책에는 외국계 씨족이 중국, 백제, 고구려, 신라, 가야 순으로 기록돼 있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한반도계는 백제계가 202씨로 가장 많고, 고구려계 52씨, 신라계 48씨, 가야계 10씨, 고조선계 1씨다. 이렇게 볼 때 고대 일본 씨족 전체에서 한반도계는 26%에 달했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연 박사는 설명했다.

이번 역주집 집필 참여자들은 '고사기', '일본서기' ,'속일본기' 등 고대 일본의 정사와 율령집, 각종 고기록과 고문서, 비문, 목간 등 일본 고대 자료 대부분을 찾아 연구했다고 한다.

연 박사는 "신찬성씨록은 한반도계 이주민들의 일본 고대사회 정착 및 동화 과정, 2세와 3세들의 삶과 의식을 엿볼 수 있는 사료"라면서 "현재 재일한국인, 조선족, 고려인, 기타 해외 교민의 문제를 살펴보는 차원에서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연민수·김은숙·이근우·서보경·박재용 공저.

각권 711∼744쪽. 각권 4만∼4만2천원.

dklim@yna.co.kr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역사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동북아역사재단 이사장에 맞지 않는 영국사 전공 박지향 (심백강 역사학 박사) 역사광복 2024-04-28 340
공지 남원을 임나일본부설에서 구한 공로자에 감사패 및 공로패 수여 뭉개구름 2024-03-07 8,051
공지 [취재] 『전라도 천년사』 배포 무기한 연기 뭉개구름 2024-02-17 9,667
공지 김정호 국회의원, 가야사 복원과 바로 세우기 위해 노력 할 것 보은이 2022-07-15 34,212
157 김문길 소장 "日 스진천황(崇神天皇), 김해 김씨 후예다" 마누리아 2024-05-09 248
156 지정스님 "함창고녕가야 역사 찾으면 잃어버리고 왜곡된 역사 회복" 역사광복 2024-04-29 428
155 제 9회 가야문화진흥 학술대회가 국립김해박물관에서 성황리에 열리다! 역사광복 2024-04-28 336
154 동북아역사재단 이사장은 무엇을 해야 하나? (박병환 유라시아전략연구소장) 역사광복 2024-04-28 715
153 동북아역사재단 이사장에 맞지 않는 영국사 전공 박지향 (심백강 역사학 박사) 역사광복 2024-04-28 340
152 중국의 동해 출입 욕구 (김동수 관세사·경영학 박사) 역사광복 2024-04-28 344
151 日 의원·각료 야스쿠니 대거 참배...정부 "반성 행동으로 보여야" 역사광복 2024-04-24 251
150 잊혀진 영웅 서일 장군 동상 제막식 및 기념 강연회 개최 역사광복 2024-03-14 640
149 올해 공개하겠다던 전라도 천년사, 발간 무기한 연장됐다 대한사랑 2023-11-02 851
148 국회 문체위, “'전라도천년사' 수정·발간돼야”...광주전남북도에 서한문 발송 대한사랑 2023-10-23 600
147 [김상윤의 '전라도천년사' 톺아보기(마무리)] "주류강단사학계 '일본서기' 애지중지" 대한사랑 2023-10-23 590
146 한반도인의 일본 이주 고대사를 따라서 (출간서적) 대한사랑 2023-10-23 904
145 "국립중앙박물관, 일제 식민사관 '한4군 평양설' 그대로 기술" 대한사랑 2023-10-23 876
144 가야고분군,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한국 16번째 세계유산 (동아 2023-09-17) 대한사랑 2023-10-20 689
143 부산시 “고조선은 부산역사와 직접적인 관련없다”…‘역사 쿠데타’적 발상 대한사랑 2023-10-20 2,537
EnglishFrenchGermanItalianJapaneseKoreanPortugueseRussianSpanishJavane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