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회원가입

보도자료 및 신문기사

[윤창열 대한사랑 이사장] 갑진년(2024) 신년사



갑진년 새 출발을 앞두기 전에 지난해 발걸음을 먼저 뒤돌아보고자 합니다. 


지난해에는 {가야 고분군}을 유네스코에 등재할 때 『일본서기』에 나오는 '기문'이 '남원'이고, '다라'가 '합천'이라는 망설을 가열찬 투쟁을 통해서 삭제하게 하는 성과를 거두었습니다. 그리고 역시 『일본서기』에만 나오는 여러 지명들을 전라도에 비정하고 단군조선의 역사를 삭제하고 편찬한 『전라도 천년사』의 배포를 저지시키는 활동을 시민단체와 더불어 지금까지 지속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제가 지난해 6월 제 5대 이사장으로 취임한 이래 6월 19일부터 23일까지 ‘제3차 대한국제학술문화제’를 개최하였고 6월 25일에는 2012년 환단고기 역주본이 출간된 이래 11주년을 맞이하여 “한류문화의 근원 빛의 바람”라는 제목 아래 안경전 상임고문님의 ‘환단고기 북콘서트’가 서울 스위스 그랜드호텔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으며 지금까지 유튜브 조회수가 1300만회를 상회하게 되었습니다. 여러 회원들과 더불어  『환단고기』의 가치를 증명하는 위의 쾌거를 함께 기뻐하는 바입니다.
 

이어서 7월 3일부터 6일까지는 임나를 일본의 큐슈에서 찾기 위한 [대한학술원] 현지답사를 통해 임나 10국의 위치를 일일이 고증하였고 7월 중순과 하순에 걸쳐 지진으로 고통받는 튀르키예에 콘테이너 박스를 기증하고 준공식에 참여하여 대한사랑의 활동 반경을 크게 넓혔습니다. 7월 31일부터 8월 4일까지 해외동포자녀를 초청하여 대한국인 캠프를 열었고, 10월 16일부터 21일까지 해외동포 언론사 협회와 업무 협약식 및 역사문화 탐방 프로그램을 진행하였습니다. 9월 15일부터 10월 19일까지 한달이 넘는 기간동안 한민족의 국통맥과 신선수행법이란 주제로 ‘2023 산청세계전통의학 항노화 엑스포’ 대한사랑 부스를 운영하였습니다.
그리고 11월 하순부터는 역사광복소식을 주 2회 전달하기 시작하였고 그 동안 계간으로 간행되었던 대한사랑 매거진을 ‘월간 대한사랑’으로 제호를 바꾸어 창간을 하게 되었으며 12월 28일에는 이 모든 것을 기념하고 축하하는 ‘대한사랑 축하의 밤’을 서울 용산에 있는 국방 컨벤션에서 성황리에 개최하였습니다,
 
친애하는 역사 광복군 동지 여러분
갑진년은 갑목의 기운을 타고 청룡이 승천하는 해이고 창립 11주년은 10년까지의 성장기운을 바탕으로 내실을 다지고 결실을 준비하는 시간대입니다. 


우리의 의지만 확고하다면 천지기운이 우리를 반드시 도와줄 것입니다. 갑진년 새해를 맞이하여 여러분과 함께 이루어 나갈 목표를 말씀드리겠습니다.
 
첫째, 십만 역사 광복군을 확보하기 위하여 적극적으로 노력하겠습니다. 우리가 회원 십만을 확보한다면 우리가 목적하는 모든 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동력원을 가지게 될 것입니다.
 
둘째, 십대 목적 사업을 완수하기 위하여 특별 후원금 모금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습니다.
 
셋째. 고문단, 자문단과의 유대를 더욱 강화하고 역사를 사랑하는 시민들을 모집하여 역사 문화 탐방 프로그램을 활성화시키겠습니다.
 
넷째, 십대 목적 사업 중 ‘대한사랑 역사 교과서’ 편찬을 금년에는 반드시 시작하고 마무리 짓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갑진년 새해를 맞이하여 역사 광복군 동지 여러분들의 가정에 건강과 행운이 함께하기를 기원합니다.
 
                                                                                                                                 2024년 1월 1일
                                                                                                                       대한사랑 이사장 윤창열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보도자료 및 신문기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남원을 임나일본부설에서 구한 공로자에 감사패 및 공로패 수여 뭉개구름 2024-03-07 6,359
공지 [취재] 『전라도 천년사』 배포 무기한 연기 뭉개구름 2024-02-17 7,988
49 (사) 대한사랑, ‘2021 세계개천문화대축제’ 개최 보은 2021-10-28 5,579
48 ‘개천’을 망각한 나라 보은 2021-10-14 4,685
47 국립중앙박물관의 동북공정 지도는 실수가 아니라 의도된 것이다 보은 2021-10-08 6,870
46 왜곡된 역사-문화 바로 잡는다 (동아일보 기사 캡쳐) 대한사랑 2021-06-22 5,159
45 [동아일보] 대한 역사문화혁명 원년을 선포한다! 이상형 2021-06-15 7,168
44 [조선일보] 구로구, 유튜브에 백두산은 "장백산" 김치는 "옌볜 음식" 대한뉴스 2021-06-01 4,424
43 (사)대한사랑 밀양지부장 취임식 및 특강 역사광복 2021-05-30 4,309
42 (사)대한사랑 역사특강 및 대구지부 개소식 역사광복 2021-05-30 4,434
41 [한겨레]"일본 아무리 거짓말해도 '위안부 문제 진실' 막지 못해요."- 미국 조지타운대 조봉완 명에교수 이상형 2021-05-04 5,722
40 [동아일보] 홍익인간을 무참히 짓밟은 국회 12역적은 사죄하라! 이상형 2021-04-26 8,520
39 [일요주간]이매림 '홍익인간 삭제' 발의안 초유사태 이상형 2021-04-26 6,477
38 [굿모닝 완도]단군조선은 실존 역사다! 이상형 2021-04-26 6,639
37 [조선일보]고작 21명 설문 후, 교육기본법서 홍익인간 삭제 제안 이상형 2021-04-26 5,481
36 [뉴스N제주]허성철(사)대한사랑 제주지부 지부장 취임식 및 최원호 강사 역사특강 이상형 2021-04-21 5,711
35 ‘보령문화재지킴이 봉사단’ + ‘매림역사문화TV’, 보령역사 다시 쓴다! 역사광복 2021-04-04 4,143
EnglishFrenchGermanItalianJapaneseKoreanPortugueseRussianSpanishJavane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