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회원가입

뉴스레터

100년 전에는 무슨 일이 있었는가?


▶신축년은 단재 신채호 천고(天鼓) 발간 100주년 http://www.hmhtimes.com/news/articleView.html?idxno=6507 단재 신채호(丹齋 申采浩·1880∼1936) 선생은 1921년 1월부터 3월까지 중국 북경에서  '천고(天鼓)'라는 순한문 월간지를 천고 출판사 명의로 발행하였다.  김창숙 선생과 함께 중국 북경에서 1921년 1월부터 7호까지 속간하면서 민족독립사상이 담긴 논설과 사론을 펼친 순한문 잡지이다. 


===========

신축년은 단재 신채호 천고(天鼓) 발간 100주년

단재 신채호(丹齋 申采浩·1880∼1936) 선생은 1921년 1월부터 3월까지 중국 북경에서  '천고(天鼓)'라는 순한문 월간지를 천고 출판사 명의로 발행하였다.  김창숙 선생과 함께 중국 북경에서 1921년 1월부터 7호까지 속간하면서 민족독립사상이 담긴 논설과 사론을 펼친 순한문 잡지이다. 

하늘 북이라는 뜻인 '천고(天鼓)'는 순한문체로 단재 신채호 선생이 혼자 논설, 국내독립운동 소식, 내국시문, 해외잡감 등 다양한 내용을 묶어 중국인들에게 조선의 독립활동을 알리기 위해 발행했던 것이다. 현재 북경대 도서관 희귀본 서고에 일부만 전해져 내려오고 있으며 열람이 극히 제한적이라고 한다.

 제1권 맨처음에 신년축사와 창간사가 실려있고, 본문에는 '대조선군정서가 왜병을 대파한 축사', '조선독립운동과 동양평화', '왜의 소위 친선이란 무엇인가', '일본 제국주의의 말운이 이르렀다', '일본의 죄악과 무공덕을 논함', '텬고와 신년', '고고편', '폴랜드 광복 약사', '중국친구가 보내온 두 책에 대한 소개', '대한독립군이 왜를 깨뜨린 것을 널리 알림', '강우규 선생 추도사', '전 황태자 암살음모 소식', '군정서의 전황', '양대전의 상보', '북간도전란 휘보', '내국소식', '해외소식' 등의 글로 구성되어 있다. 필자는 여러명으로 되어있으나, 결국 단재선생이 홀로 집필한 것으로 보인다.


천고’는 7권까지 발행된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현재 확인된 것은 베이징대 도서관에 남아있는 1, 2, 3권 뿐이다.. 이중 1, 2권을 최광식 교수가 어렵게 입수해 ‘단재 신채호의 천고’란 제목으로 번역 출간했다.

 <천고(天鼓)> 창간사(1921년)

  텬고여, 텬고여, 구름이 되고 비가 되고 더러움과 비린내를 씻어다오. 혼이 되고 귀신이 되어 적의 운명이 다하도록 저주해다오.

  텬고여, 칼이 되고 총이 되어 왜적의 기운을 쓸어버려다오, 폭탄이 되고 비수가 되어 적을 동요시키고 뒤흔들어다오. 국내에선 민족의 기운이 고양돼 암살과 폭동의 장거가 끊이지 않고 있다. 밖으로는 세계 추세가 달라져 약소국가들의 자결운동이 계속 일어나고 있다.

  텬고여, 텬고여, 너의 북을 두드려라. 나는 춤을 추리라. 우리 동포들의 사기를 끌어 올려보자꾸나. 우리 산하를 돌려다오.

  텬고여, 분투하라. 노력하라. 너의 직분을 잊지 말지어다.

박찬화 기자  multikorean@hanmail.net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뉴스레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공지 [윤창열 이사장]소서노와 백제의 건국 뭉개구름 2024-03-24 2,289
공지 남원을 임나일본부설에서 구한 공로자에 감사패 및 공로패 수여 뭉개구름 2024-03-07 3,382
공지 [취재] 『전라도 천년사』 배포 무기한 연기 뭉개구름 2024-02-17 5,078
공지 2024년 대한학술문화제 공모논문 선정 심사 결과 조광선수지 2024-02-01 5,489
공지 환단고기 북 콘서트 [빛의 바람]편 천만 시청 대한사랑 구독이벤트 당첨 결과 조광선수지 2024-01-24 6,014
공지 [윤창열 대한사랑 이사장] 갑진년(2024) 신년사 뭉개구름 2023-12-30 9,556
32 잊혀진 영웅 서일 장군 동상 제막식 및 기념 강연회 개최 역사광복 2024-03-14 129
31 남원 유곡·두락리 가야고분군 기문삭제 유네스코 수정등재 유공자 표창 역사광복 2024-03-07 144
30 남원을 임나일본부설에서 구한 공로자에 감사패,공로패 수여 2024.03.07 역사광복 2024-03-07 142
29 <뉴스레터 6월 29일자> 2023대한국제학술문화제소식(19~23일) 대한뉴스 2023-06-28 1,040
28 <대한뉴스 10호> 오늘은 고구려 연개소문이 태어난 날!(음 5월 10일) 대한뉴스 2023-06-27 1,491
27 <대한뉴스 9호>광개토 대왕비 관련 소식 대한뉴스 2023-05-10 824
26 <대한뉴스 8호>대한사랑 총회 소식 및 큐슈박물관 전시회 관련 내용(1인 시위 포함)_2023.1.30 대한뉴스 2023-01-30 1,225
25 <대한뉴스 7호>석유환국 VS 석유환인, 제헌절 노래는 개천을 이야기한 노래, _2022.10.3 대한뉴스 2022-10-03 1,939
24 임나일본부설 극복과 가야사 복원 보은 2021-10-14 2,360
23 <대한뉴스 6호>3세 가륵단군의 "홍도익중"_2021.6.8 대한뉴스 2021-06-08 2,341
22 <대한뉴스 5호> 2세 부루단군의 "업"사상_2021.6.1 대한뉴스 2021-06-01 2,651
21 [긴급이슈] 교육기본법 교육이념에서 "홍익인간"을 삭제하자는 발의안을 막아주세요! 대한사랑 2021-04-23 6,108
20 <청소년 환단고기> 독후감 공모대회 일간지 전면광고(21.01.06) [동아일보] 이상형 2021-01-06 4,245
19 100년 전에는 무슨 일이 있었는가? 이상형 2020-12-30 3,207
18 [울산제일일보]국사교과서 바로잡기, 국민들이 나설 때-박정학 한배달 이사장 이상형 2020-12-30 3,307
EnglishFrenchGermanItalianJapaneseKoreanPortugueseRussianSpanishJavanese